마이쌤소식

  • 마이쌤 공지사항
  • 유익한 교육정보
  • 발빠른 교육뉴스
  • 추천도서

유익한 교육정보

성적 올리는 반복학습… 횟수보다 내용이 중요하다


▲김규현(17·대전 둔원고1)군과 김미혜(17·대전외국어고 영어과1)양은 상위권에 진입하기 위해서는 반복학습으로 단원의 개념을 이해하고 넘어가는 게 중요하다고 설명했다.


새학기 상위권 진입을 노린다면 마음가짐부터 달리해야한다. 문제집에 의존하거나 끌려다니지 않도록 자기주도학습력을 길러야 함은 물론이다. 책상 옆에 탑처럼 쌓여있는 새학년 교과서 정복하기부터 수업시간 완전이해하기, 개념 유형 익히기 등 주요 과목 새학년 대비법을 알아본다. 새학기 상위권 진입을 목표로 세운 후배들에게 선배들이 조언했다. 전교 상위 1%인 김규현(17·대전 둔원고1)군과 김미혜(17·대전외국어고 영어과1)양에게 학습법을 들어봤다.



◇반복학습 습관화에서 자기주도학습력을 찾다

김규현 군과 김미혜양은 동시에 "반복학습을 습관화 하는 게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들은 "예·복습도 반복학습의 일환"이라면서 "수학과 영어 등 기초가 탄탄해야 탄력을 받을 수 있는 핵심 주요과목에서의 반복학습은 중요성이 더 크다"고 했다.

교과서 단원의 머리말에 정리돼있는 학습목표와 단원별 개념정리된 것을 놓치지 말고 이해하는 것도 필요하다. 교과서 단원 이해가 중요한 이유는 수업시간에 집중할 수 있는 동기부여가 되기 때문이다. 수학과 영어는 단기간에 정복하기 어려운데다 기초를 탄탄하게 해놓지 않으면 상위권 진입은 멀어질 수 밖에 없다. 그러면서 규현 군과 미혜 양은 쉬운 것부터 접근해 어려운 것을 함께 풀어나가는 '병행학습법'과 한 문제를 반복해 자신의 것으로 소화하는 '반복학습'을 새학기 목표로 권했다.

규현 군은 수학 개념서를 한 권 선택해 단원별로 개념 정리된 것을 먼저 눈으로 한 번씩 훑는다. 그런 다음 형광펜 등으로 밑줄치면서 중요개념을 정리하고 머릿속에 개념화 시킨다. 문제 풀이에 들어가는 것은 이런 단계를 거친 후다. 그는 "핵심 개념을 머릿속에 먼저 정리해주는 건 이해를 바탕으로 수학에 접근하기 위해서"라며 "기본 개념과 심화개념을 병행해 가면서 문제풀이에 나선다"고 설명했다. 규현 군은 한 학기에 한 권의 문제유형별 문제집을 선택해 5회 이상은 반복해 풀어본다"고 설명했다. 문제는 개념을 학습하듯, 쉬운 문제부터 심화문제로 풀이를 하고, 단계별로 기본과 심화문제를 병행해 풀어보는 학습을 습관화했다.

미혜 양은 따로 자신에게 맞는 문제집을 따로 고르기 보다 학교 보충수업 교재를 활용하는 편. 미혜 양은 "수업을 지도하는 선생님이 고른 문제집이라 신뢰가 가고 내신을 대비한다면 선생님이 추천한 교재를 기본적으로 훑는 게 중요한 것 같다"고 했다. 문제풀이에서는 단원별로 나오는 문제 유형을 각각 여러번 푸는 게 중요하다고. 그렇다고 속도전처럼 반복학습을 하라는 의미는 아니다.

미혜 양은 "반복학습이 중요하다고 하니까 빨리 보고 또 보고 해야 한다는 강박관념이 생길 수 있는데 반복학습은 '속도전'에서 나오는 게 아니란 걸 분명히 알아야 한다"고 못박았다. 학생마다 학습법의 특징과 차이가 있듯, 자신에게 맞는 반복학습의 속도를 찾으라는 말.

문제 유형을 한 번 풀 때 오래 고민해 풀게되는 문제가 있는가 하면, 공식을 대입하면 바로 풀리는 문제가 있듯, 반복학습 역시 이와 비슷하게 자신에 맞춰 활용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규현 군은 "한 문제집을 5회 이상 보겠다고 목표를 세우지만 그러지 못할 때도 있고, 취약 단원을 더 반복해 보기 때문에 횟수에 의미를 두기 보다는 자신의 속도에 맞춰 반복학습을 진행하면 된다"고 설명했다.

문제를 풀 때도 한 번 풀고 나서는 채점하지 않는다. 두 번째 같은 문제를 풀면 적절한 공식을 대입했어도 계산에서 틀려 실수한 점을 짚어낼 수 있고 다시 한 번 문제를 꼼꼼히 살피게 되기 때문. 특히 개념이나 공식 대입이 미심쩍은 문제 옆에는 포스트잇에 왜 미심쩍은지에 대한 이유와 함께 자신의 풀이와 해답의 풀이를 함께 적어놓고 비교한다.

미혜 양 역시 문제 풀이를 꼼꼼하게 하는 편. 정답이 나왔다고 해서 그냥 넘어가지 않고 일일이 문제에 별표를 치고 다시 한 번 풀어본다. 해설을 볼 때도 전체 풀이를 보지 않고 자신이 놓친 부분만 보는 '부분 확인'에 그쳐 철저히 자신의 고민에서 나오는 공식을 적용해 반복학습한다.

영어 학습 역시 비슷하다. 어휘는 하루에 외우는 단어의 수가 많을 수록 그만큼 까먹기 때문에 한 번에 여러 개를 외우는 데 치중하기 보다 외운 것을 반복해 활용하는 게 필요하다. 문법은 예시를 함께 외우고 지문을 보면서 거꾸로 문법을 찾아 설명해 놓는 것도 하나의 방법이라고.

규현 군과 미혜 양은 "자신의 성격 등에서 공부법의 차이가 나오지만 학습 자체보다 학습 방법을 알아가는 게 중요한 데 새학기에 들여놓는 습관이 한 학기를 좌우한다는 것이 과언이 아니다"라면서 "속도라 느리더라도 꾸준히 반복해줘야 한다는 것을 목표설정에 염두에 두면 좋을 것"이라고 했다.



◇목표설정 후에는 무조건 시작해보자

규현 군은 학교에서도 알아주는 '지독한 성실맨'이다. 그의 예·복습은 쉬는시간과 점심시간에도 빠지지 않는다. 학습의 감을 놓치 않기위해서도 있지만 자신이 학기초에 설정한 목표대로 할 수 있도록 스스로에 다짐한 것을 실행에 옮긴 것이다. 친구들이 공부만 한다고 눈치를 줘도 적극성 있게 밀고나가는 데에는 규현 군의 성격도 한 몫한다고. 미혜 양 역시 동기부여를 찾기 보다 일단 적극적으로 공부를 시작하는 게 중요하다고 거들었다.

"학습에 앞서서 동기부여가 되면 더 잘할 것이라는 심리가 있어 책을 읽거나 동영상을 보는데에 시간을 할애하게 되는데 그것보다 일단 시작하는 게 중요한 것 같아요. 힘들더라도 하다보면 그 방식이 그대로 자기것이 되기도 하고 아니면 중간에 수정을 해도 되니까 공부를 하는 것을 습관화 해본다고 보면 될 것 같아요. 그리고 모르는 문제가 있다면 친구나 선생님에게 물어보는 용기도 필요하겠죠. 불확실한 것을 확실히 알고 넘어가야 나중에 이중고를 겪지 않으니까요."


출처:http://www.daejonilbo.com/news/

update | 2012-02-22

다른 교육정보 보기

  • All
  • 입학사정관제
  • 자기주도학습
  • 기타

1 2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