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쌤소식

  • 마이쌤 공지사항
  • 유익한 교육정보
  • 발빠른 교육뉴스
  • 추천도서

발빠른 교육뉴스

현장 교사들…"학생부종합전형, 학생들에게 이로운 전형"

 

 

학생들 스스로 변화하고 교사도 변하고 있어 "공교육 정상화에 기여"
국민의당 주장 "저소득층에 불리" 지적에 "내성적이고 소극적인 학생에 불리한 것일뿐"

 

 

학생부종합전형은 저소득층에게 불리한 전형이라는 일각의 비판에 대해 현장 교사들은 '학생들에게 이로운 전형'이라고 반박했다. 학생들의 자기주도적 학교생활과 교사의 자세 변화 등으로 공교육의 정상화가 가능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


김선구 중마고등학교 교사는 "창의적 체험활동을 활성화하고 교실수업을 개선하는 학생부종합전형이야말로 공교육 정상화를 이끄는 대표적인 전형"이라고 말했다.

그는 "학생들이 자신의 일을 스스로 결정하고 실천하는 자기 주도적 학교생활이야말로 학생들에게 일어나고 있는 가장 큰 변화 중 하나다"고 강조했다.

이전과 달리 체험학습 한 번을 가더라도 스스로 계획을 세우는 등 학생부종합전형이 학생들의 주도적인 자세를 갖추는 데 기여했다는 것이다.


......


배상기 청원고등학교 교사도 "학생들이 학교에서 더욱 충실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고 짚었다. 그는  "수업시간에 발표와 질문을 더 활발히 하는 등 '혼자보다 함께 해야 한다'는 기류가 교실에 흐르면서 긍정적인 면이 나타났다"고 덧붙였다.

배 교사는 "교사가 변하고 있다"고도 했다.

그는 "수능 위주 대입제도에서 학생들을 점수로 봤다"며 "지금은 학생 특징과 장점, 진로 희망을 알아야 하는 만큼, 문제풀이 방법을 전수하는 교사가 아니라 학생 미래를 위해 고민하는 교사가 되고 있다"고 말했다.


......


최영수 공주대학교 부속고등학교 교사는 "학생들을 수동적 학습자로 보지 않고 학생들의 개성있고 창의적인 활동과 가치를 평가할 수 있게 한다"고 바라봤다.

그는 특히 "학생부종합전형은 수능 점수에 의한 단선적 평가를 극복하는 전형"이라면서 "학생들의 개성을 대입에 반영하는 방식은 현재 교육 체제에서 큰 의미가 있다고 본다"고 전했다.


......


정제원 숭의여고 교사는 "학생부종합전형은 저소득층에게 불리한 것이 아니라 본성 자체가 내성적이고 소극적인 학생에게 불리한 제도"라고 되짚으며 "비판을 위해서는 좀 더 정확한 현장 정합성을 요구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출처: http://news1.kr/articles/?2655571

 

update | 2016-12-29

다른 교육뉴스 보기

  • All
  • 입학사정관제
  • 자기주도학습
  • 기타

1 2 3>>>